2006년입니다. 새해를 맞이한 한복~~

많이 늦었습니다만,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~~~
너무 늦었어. 이 자식아...
요즘 거의 매일 DOA4를 하느라 말이지.. 개인적인 문제들도 있고..

그건 그렇고.. 저번에 분명히 손으로 치마를 살짝~~~ 들어 올린 포즈~~ 를 한다고 했었지.
손으로 살짝 들었어요~~
혹시라도 저번의 예고를 보고 야한 기대를 하신 분 계시다면 죄송합니다~~~
그런 놈은 너밖에 없어!
맞아요...